한권의 서점은 ‘하나’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소개하는 곳이자, 

서촌 여행의 숨은 컨시어지 공간입니다.

서점으로서의 이곳은 ‘하나’라는 개념에서 ‘한 단어’를 선정하고, 

이와 어울리는 책을 세 평 남짓한 공간에 재구성합니다. 

컨시어지로서의 이곳은 동네 곳곳의 ‘서촌 유희’를 만끽할 수 있는 여행을 안내합니다. 


화려하진 않지만 담담하고 솔직하게 나눌 수 있는 좋은 시선들을  담아내는 동시에, 

서촌을 찾는 다양한 사람들이 잠시나마 쉴 수 있는 작은 공간이 되고자 합니다. 

단 한 가지에 집중하는 시간을 통해 잠시 복잡한 일상에서 벗어나, 

서촌의 느림을 온전히 누릴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랍니다. 

그리고 서촌 여행의 끝에서 한 명의 ‘나’를 만날 수 있길 바랍니다.

2019 06 생각노트 l 오직 한권의 책에 집중하는 서점

2019 06 생각노트 l 오직 한권의 책에 집중하는 서점, 서촌 ‘한권의 서점’

소수 책에 집중하고 그 책과 엮인 부가 콘텐츠를 선보여 책의 확장 사례를 만들며 궁극적으로는 책의 판매까지 이어져 서점의 ‘지속 가능성’을 높이는 모델, 이 모델이 실제로 워킹될 수 있는지 한국에서도 가능한 모델이지 궁금했습니다.

본문 읽기